아키바를 벗어나 나카노 브로드웨이로!

나카노는 신주쿠 윗동네입니다. 키치조지에 (그럭저럭) 가깝죠.

이곳이 서브컬쳐에서 중요한 것은 순전히 쇼핑몰인 나카노 브로드웨이 덕분인데...

매번 얘기만 하다가 이번에 실제로 가봤습니다!

사실 갈 예정은 없었지만 갑자기 삘을 받으니까 가고 싶더라구요

아키바에서 갈 때는 아키하바라역에서 소부선 각역정차를 타면 됩니다. 한 25분 걸리나.
이곳은 재미있는 경력을 지닌 곳인데...유명한 만다라케의 본점이 여기 있죠.

원래는 다른 가게들이 조화롭게 존재하고 있었고, 만다라케는 한두칸짜리 단칸 가게였는데

하나둘씩 망하고 그 자리를 만다라케가 야금야금 잠식해서는 끝내 이렇게 됐습니다.

지금은 건물 절반 가량을 만다라케가 먹고 있고, 라신반 등의 다른 가게들도 들어와서

다른 데서는 찾아보기 힘든 이채로운 풍경을 지니게 되었습니다.

이게 또 아키바와도 다른 것이
요런 것들도 있더라구요

물론 아키바는 모든 하비의 성지라 곳곳을 뒤져보면 다 나오긴 합니다.

하지만 나카노 브로드웨이는 일단 이 건물 안에서 다 볼 수 있어서 편하네요.
로스웰...

4층에는 미스테리 / 오컬트 관련 서적도 있는데 이게 아주 옛날 고리짝 것까지 다 있습니다.

네...맞아요. 80년대에 해적판 닝기리 짜가 번역본으로 나왔던 걔네들이에요...

잘 뒤져보면 굉장한 것을 얻을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앗차!! 이럴 줄 알았음 게임북(다이나믹 콩콩 게임북스)의 원본이나 찾아볼걸!!
이 만다라케 부스 이름은 헨야(変や)입니다.

이름답게 무지 괴상한 분위기인데, 그중에서도 가장 슈르한 것이 바로 이...
봉인된 페코쨩...

섬찟해라 (...)
판넬을 좀 더 맘먹고 쓰셨으면 이겼을지도 모르는 분이십니다 (아님)

그 외에 애니메이션 셀화 같은 것도 굉장히 많았습니다!

근데 이건 사진촬영 불허라서 찍지는 못했네요.

그 외에도 다양한 경품류나 프라모델, 가챠 등이 건물 전체에 꽉 들어차있네요.
1층에는 게임센터도 있습니다.

새로 나온 카스미 네소베리인데...100엔에 네 번 뽑을 수 있네요...
근데 왜 똑같은 게임인데 다이아 네소베리는 100엔당 한 번이야

장난하냐!! 앙!!



하여간...

즐거운 경험이었고 실제로 수확도 많았지만, 건물 자체는 걱정이 좀 되더군요.

세워진지 50년도 더 넘었고, 실제로 2층부터는 취미샵 외에는 거의 파리날리고 있고.

그리고 빈 자리는 다른 취미샵이 차지하는...에엑 이거 완전 국전 아니냐 (...)

한때 국전 9층이 라지칸처럼 되길 바랬는데

아무래도 미래는 라지칸이 아니라 나카노 브로드웨이인 것 같습니다.


다음에도 또 다시 와봐야겠어요. 의외의 보물을 발견하게 될 수도 있으니까.

※가격은 아키바랑 비교하면 싸기도 하고 비싸기도 하고. 역시 최저점은 UDX 주말바자


덧글

  • sia06 2017/05/18 21:57 # 답글

    마지막 다이아님 너무 귀엽네요. 꺼내주고 싶다...
  • 남두비겁성 2017/05/19 23:05 #

    그러게 말이죠...
    하지만 100엔에 뽑을 자신은 전혀 없어서 (...)
  • ㅊㅇㅂ 2017/05/18 22:07 # 삭제 답글

    저기 저분은 큐베레이 타시던 그분인가요? (아님)
  • 남두비겁성 2017/05/19 23:06 #

    나중에 몰래 마법소녀로 전직하셨대요 (소근)
  • Tabipero 2017/05/18 22:34 # 답글

    처음...이 아니라 두번째로 동경 갔을 때 아키바보다 저기가 더 재미있더군요. 역앞의 아케이드 상점가에서 이것저것 구경도 하고 쇼핑도 할 수 있어서 일석이조였습니다.

    그러고보니 안 가본 지 꽤 되었네요. 못해도 7~8년 되려나...
  • 남두비겁성 2017/05/19 23:06 #

    신기한 게 워낙에 많아서 다양하게 덕질하는 사람에겐 좋더군요.
    지금도 그때나 변함없을겁니다.
  • 날림 2017/05/19 00:16 # 답글

    큐베레이에 판넬이 좀 더 많이 탑재되었어도...OTL
  • 남두비겁성 2017/05/19 23:06 #

    쥬도의 증언에 따르면 일부러 잘 안 쓴 거겠죠.
  • 바토 2017/05/19 08:15 # 답글

    아..판넬..
    그분의 어린시절(?)의...(정말?)
  • 남두비겁성 2017/05/19 23:06 #

    저런 애를 샤아는...(분노)
  • 신거123 2017/05/19 20:02 # 답글

    막짤 다이아 귀엽네용
  • 남두비겁성 2017/05/19 23:07 #

    삐딱회장님
  • 알트아이젠 2017/05/20 23:55 # 답글

    가는 분들마다 방문할때마다 점점 쇠퇴한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이거 좀 신경쓰이네요. 지금까지 두 번 갔다온 저도 느낄 정도니 원.
  • 남두비겁성 2017/05/21 21:19 #

    저야 전의 나카노 브로드웨이는 모르지만...일단 노후된 건 확실한 것 같습니다.
  • 분노포도 2017/05/22 18:48 # 답글

    안녕하세요. 빌어먹을 랜섬웨어 때문에 9일간 사지방 이용이 금지되어서 오늘에서야 다시 접속 가능하게 됐습니다.

    2년 전 여름에 갔던 도쿄여행에서 좋아하는 게임의 배경으로 나왔던 곳이라 찾아갔었는데 엄청 비슷해서 놀랐던 기억이 있습니다. 하지만 그때도 왠지 모르게 스산한 분위기였어요. 게임 속에선 제법 북적거렸는데...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205465
6267
1558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