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길냥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전주에서 길고양이와 조우

마주치는 순간 하반신에 힘을 빡! 주더군요.'아...도망치려는구나...' 생각했는데 도망은 또 안 가고.그 상태로 꾸벅꾸벅여기서 이 고양이의 심리를 파악해보자면아...인간이다. 도망쳐야겠는데...근데 졸려...도망을 쳐야......Zzz...인 것이 틀림없습니다.경계를 하던가 잠을 자던가 하나만 해줘...어쨌건 자리를 피해줬으니 이제 자겠네요.

오늘은 자네가 그러고 있어도 줄 게 없구먼

문열어달래길래 열어드렸습니다.근데 이건 고양이가 먹을 건 아니에유...오늘은 밥도 안 사왔네요. 미안해라....근데 집에 왔다고 당연히 문열라는 태도는 또 뭐고뭐든 달라는 그 요구는 또 뭐야, 돈 빌려주고 내가 안 갚은 거 있냐? (...)이 시건방진 고양이......귀여워♡♡♡♡ ...컷흠. 흠흠.밥을 챙겨주니 쓰레기 봉지를 안 찢게 됐습니다.배때기가...

냥이들에게 신경을 써 준 답례(?)조로

치킨이랑 엽기떡볶이랑 술을 있는대로 얻어먹어서 헤롱헤롱한 상태(...)그런 와중에 귀여워라...자기들끼리 나름 탐험중이다냐-셋 다 하루하루 활동성이 늘어나네요. 이대로면 일주일 안에 통제불능(...)이 될지도...가게에 가면요!알아보고 셋이서 막 냐-냐-! 거리면서 뛰어나오거든요!무슨 개도 아니고! (만족)저렇게 귀여울수가...하아...♡어쨌건 여전히 ...

고양이에 대해 새삼 느끼는 것 & 인연 맺어주기중!

...(잠시 침묵)컷흠. 저는 개를 제 반생 동안 같이 지낸 사람이고, 그래서 굉장히 특별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하지만 최근들어 여러모로 고양이랑 얽힐 일이 많았죠.사소하게는 밥을 주거나, 크게는 옆구리 터진 걸 꿰매주거나캣맘들과 상의해서 애들을 여기저기 보내보기도 하고.그러면서 느낀 점이라면...얘들은 참 셔터 찬스를 잡기 힘든 동물이구나 하는 거였네...

제왕이여 안녕

며칠 보이지도 않더니 가는 날이니까 불쑥 나옵니다.정확히는 아무것도 안 보이는데 계속 부르는 소리가 들려서 보니 한전박스 뒤에서 불쑥발에 채여...붙지마...(...)마지막 순찰 타임을 졸졸졸졸하다가 발라당일 방해하지 말아줘...대왕이는 사람에겐 살갑지만 일정 이상의 친절은 거절하는 타입의 길고양이로,동네 고양이들에겐 공포의 대상이었습니다. 성질이 더러...

대왕님의 황혼

25일에 철수하고, 그 뒤엔 여러가지로 일사천리식 진행일테니까 약간 서둘렀습니다.맘씨 좋은 캣맘분들과 상의하고 돌아다니면서 아픈 애들은 병원에 보내고그동안 눈여겨봤던 애들은 중성화 수술 후 데리고 가기도 하고그렇게 한 달 가까이 했더니 이 구역 고양이들도 팍 줄어들었네요....쟤 빼고.으헤엑들이대지마아끼야앙으악 못되게 생겼다! (...)사람들의 말을 들...

고양이는 영물임에 틀림없어요.

그건 과장일지라도 머리는 좋네요.일단 평일에는 밤에 찾아오고, 주말에는 낮에 찾아옵니다.그리고 평소엔 집 안에서 빈둥대다 가지만, 외출하는 낌새면 밖에서 밥만 먹고 갑니다.머리가 정말 좋아요!...근데 왜 만지게 해주진 않는거지...손끝의 냄새를 맡는 수준까지는 갔는데...만지려고 하면 도망가는 것도 아니고 당돌하게도 때립니다. (...)발톱을 꺼내지 ...

전반적으로 행복한 가운데 요즈음의 고민이라 하면...

얩니다.어느날 집 뒤의 높은 담벼락으로 폐쇄되어 있는 곳에서 막 울고 있었어요.힌 손으로 들면 훌쩍 들릴 정도로 완전 어린애인데...거긴 고양이가 그냥 들어갈 수 있는 곳이 아니라서, 왜 거기 새끼가 한마리 덩그머니 있었나가 수수께끼네요.어쨌건 그리하여 며칠째 그러고 있으니 죽게 둘 수도 없고, 근처를 찾아봐도 엄마는 없고.린냥이(얘)는 '내 애가 아니...

자네...

밥먹고...자네요...여기 너네 집 아니다? (...)요즘들어 오는 시간이 불규칙해졌다 싶었는데, 그냥 아무 부담이 없는듯.근데 왜 만지려고 하면 때려!?고양이 방석이라도 하나 사서 깔아놔야겠네요.거기 눕는다는 보장 없지만.

아무래도 고양이 이름을 지어야 할 것 같네요. (...)

집 앞의 길고양이 (1부)집 앞의 길고양이 (2부)전에도 몇 번 포스팅한 고양이.뭔가 이젠 아무렇지도 않게 집에 들어오고.퇴근시간에 맞춰 오더니 이젠 그러지도 않고 그냥 아무때나 쑥쑥 튀어나오고.어제는 비바람이 친다 싶더니 제 방 침대 아래 그냥 들어와서 한시간 동안 몸으로 청소하다(...) 나가고.요망한 뇬 같으니.그래서 편의상 이름을 지어야겠다는 생...
1 2


통계 위젯 (화이트)

1354
372
1846536